꿈꾸는도서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파워풀한 교과서 세계사 토론

파워풀한 교과서 세계사 토론

특서청소년인문교양
23,000 원
  • 저자 : 박숙현, 박은영
  • 출판사 : 특별한 서재
  • 출간일 : 2022년 11월 04일
  • ISBN : 9791167030597
  • 제본정보 : 반양장본

도서 분야

고대 ‘4대 문명’부터 현대 ‘베트남 전쟁’까지
역사 교과서에서 엄선한 24가지 핵심 논제로
까다로운 세계사 토론을 깔끔하게 정복하다

중·고등학교에서 한국사뿐만 아니라 세계사 수업의 비중이 커지고 있다. 세계화 시대에 글로벌한 인재를 키우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세계사 공부가 중요하기 때문이다. 세계사에서 다루는 중요한 역사적 주제들은 문학, 철학, 사회, 과학, 경제, 미술, 음악, 영화 등 여러 분야와 씨줄과 날줄처럼 연결되어 있어 창의적인 융합 교육에도 훌륭한 기반이 되어 준다. 그렇다면 이처럼 중요한 세계사를 가장 효과적으로 공부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
역사는 단순한 암기 과목이 아니다. 역사적 사건이나 인물이 현재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주는지 찾고 배우는 과정이다. 다시 말해, 역사는 그 의미를 해석할 수 있는 ‘문해력’이 중요하다. 역사적 문해력을 갖추려면 ‘세계사 토론’만큼 좋은 공부 방법도 없다.
『파워풀한 교과서 세계사 토론』은 학생들이 세계사 토론을 효과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내용을 체계적으로 구성했다. 본격적인 토론에 들어가기에 앞서 핵심 논제의 배경을 원인, 과정, 결과의 순서대로 자세히 설명했다. 이어 토론자들이 하브루타 방식으로 꼬리에 꼬리를 무는 질문을 이어 나가면서 해당 주제를 잘 이해했는지 확인하고 자연스럽게 논쟁으로 넘어가도록 설계했다. 각 논제에서 쟁점이 될 만한 찬성 측과 반대 측 주장을 각각 3개씩 정리했고, 추가 토론 논제를 통해 또 다른 관점에서도 토론을 진행할 수 있게 했다. 각 챕터 마지막에는 토론 요약서와 입론서를 작성해 지금까지 토론한 내용을 정리했다.
이 책의 체계적인 구성에 따라 세계사 토론을 충실히 공부하면, 풍부한 역사 지식도 쌓고 예리한 역사적 통찰력도 얻을 수 있어 어느새 상위 1%의 ‘역사 문해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

- 중학교 역사 교과서와 고등학교 세계사 교과서를 기반으로 24가지 주요 논제 엄선
- 풍부한 배경지식을 위한 세계사 연대표, 학습 목표, 내용 설명, 지도 및 사진 수록
- 체계적인 토론을 위한 하브루타, 쟁점과 토론 논제, 토론 요약서, 토론 입론서 수록
프롤로그
『파워풀한 교과서 세계사 토론』의 구성과 특징

CHAPTER 1 고대
01 4대 문명
02 페르시아 전쟁
03 진시황제
04 로마의 정치 체제
05 로마 크리스트교

CHAPTER 2 중세
06 십자군 전쟁
07 백년 전쟁

CHAPTER 3 르네상스
08 대항해 시대
09 종교 개혁
10 절대 왕정

CHAPTER 4 근대
11 영국 혁명
12 산업 혁명
13 미국 혁명
14 프랑스 혁명
15 나폴레옹
16 제국주의
17 아편 전쟁
18 메이지 유신
19 제1차 세계 대전
20 러시아 혁명
21 제2차 세계 대전
22 중화 인민 공화국의 탄생

CHAPTER 5 현대
23 냉전 체제
24 베트남 전쟁

참고 문헌
이미지 출처
무조건 외우는 세계사 공부는 이제 그만!
‘세계사 토론’으로 진짜 역사 공부를 시작하자

“독서를 안 하는 것도 문제지만 독서를 못하는 것이 더 큰 문제다.” 저자는 20년 동안 독서 현장에서 느낀 가장 큰 문제점을 이처럼 강력한 한 문장으로 표현했다. 요즘 교육 현장에서 가장 큰 문제인 ‘문해력’을 지적한 것이다. 학년이 올라갈수록 읽어야 할 책의 수준이 높아지므로 독서의 어려움을 느끼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다. 하지만 단순히 어려운 어휘나 복잡한 내용이 문제가 아니라면 어떻게 이 문제를 풀어 나가야 할까? 저자는 수업을 진행하면서 학생들이 독서를 어려워하는 근본적인 이유를 찾게 되었다. 바로 ‘세계사에 대한 배경지식이 없다’는 것이다.
가령, 조지 오웰의 『동물농장』은 단지 동물들이 등장하는 동화로 읽어서는 안 된다. 이 작품은 ‘우화’를 통해 당시의 정치 현실을 날카롭게 비판한 역사적 풍자 소설이다. 따라서 이 작품을 제대로 이해하려면 러시아 혁명 이후 레닌의 뒤를 이은 스탈린 시대의 배경지식을 알아야 한다. 즉, 세계사의 배경지식이 뒷받침되어야 한다는 말이다. 문학뿐 아니라 철학, 사회, 과학, 경제, 미술, 음악, 영화 등 모든 분야는 역사적 배경 안에서 탄생하므로 각 분야의 특정 주제를 이해하려면 역사적 배경지식 공부가 선행되어야 한다.
하지만 방대한 분량의 세계사를 어떻게 공부해야 할까? 학생들이 책 몇 권과 선생님의 설명만으로 그 많은 지식을 쌓을 수 있을까? 무턱대고 외우기만 한다면 세계사 공부를 아예 포기해 버리는 ‘세포자’가 될 수도 있다. 세계사 공부는 암기가 아니다. 역사적 사건이나 인물이 현재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주는지 찾아가는 과정이 중요하다. 이를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세계사 토론’이다. 일단 토론 논제의 배경이 되는 세계사의 기본 지식을 쌓고, 그 안에서 중요한 쟁점을 찾아 논의하면서 역사적으로 중요한 의미는 무엇인지, 지금 우리에게 주는 가치는 무엇인지 알아가는 것 자체가 진짜 역사 공부다. 그런 의미에서 『파워풀한 교과서 세계사 토론』은 체계적인 세계사 토론을 통해 진짜 역사 공부를 할 수 있도록 잘 안내할 것이다.

이 책과 유사한 분야 도서